명상 / 선시

 Total 70articles,
 Now page is 1 / 4pages
View Article     
Name   길영태
Homepage   http://ytkil.com
Subject   3.5 傳法偈贈玩虛堂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法法本無法 : 법이란 본래 없는 것이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無法法亦法 : 법이 없는 무법이 또한 법이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今付無法法 : 지금 법이 없는 무법을 그대에게 전하니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令法永不滅 : 이 법이 영원하고 불멸하게 하라

  청허당집에서 발췌한 것입니다.

  해석은 짧게 댓구로써 하겠습니다.

  

  삼라만상 우주만물 모든 현상이 바로 법이니 법 아닌 것이 없으나

  허공 꽃이니 또한 없는 것이네

  없다는 그 자체가 진실로 아무것도 없는 허공이 아니며

  본래의 공이니 이 또한 법이라 할 것이네

   법과 무법이 둘이 아니며, 그대가 바로 본래 그것이니 전한다고 전해지는 것이 아니요

  이 법은 있음 그 자체이니 그대의 뜻이야 어찌되었든 생멸을 모름이라

  굳이 영원하게 하거나 불멸하게 할 필요조차 없다.

  
  

 Prev    3.12 證道歌12
길영태
  2008/03/12 
 Next    3.4 바로 이 때에
길영태
  2008/03/04 

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lifesay
by.. 산골 사람